5일선 쌍매도법 > 주식매매기법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주식매매기법

5일선 쌍매도법

페이지 정보

작성자 giels

본문

5일선 쌍매도법

파동이 상승세에 있으면 파동의 고점과 저점이 높아지고 하락세에 있으면 파동의 고점과 저점이 낮아진다.  주가가 상승세에 있다가 파동의 고점이나 저점이 낮아지는 현상이 나타나면 상승세에 이상이 있다고 할 수 있다.

대개 하락세의 시작은 파동의 고점이 낮아지는 현상에서 시작한다.
파동의 고점이 직전 고점보다 낮을 때 쌍봉이라고 한다. 상승중인 파동에서 쌍봉이 나타나면 위험 관리상 매도 신호로 받아들이는 것이 좋다. 파동 원리 매매법에서 매도 신호는 파동의 고점이 낮아진 쌍봉이라고 할 수 있다.

파동의 쌍봉에서 매도하는 기법은 모든 파동에서 유효하다고 할 수 있다.
파동의 크기가 다르면 파동이 움직이는 기간이 다를 뿐이다.
쌍봉 매도법에서 가장 의미가 있는 것은 5일선(5일이동평균선) 파동의 쌍봉이다.
세력이 파동의 저점에서 매집한 물량을 처분하기 위해서는 대개 며칠이 걸리므로
분봉 파동과 같이 짧은 파동의 쌍봉으로는 물량을 제대로 처분할 수가 없다.
5일선 쌍봉은 세력이 물량을 충분히 처분하였다는 것을 의미하는 경우가 많다.
파동의 고점에서는 대개 거래량이 많다. 5일선 파동의 고점이 직전 고점을 돌파하지 못한다는 것은
직전 고점에서 물린 개미들이 본전 심리 때문에 본전에 가까워지면 물량을 처분하기 때문에 나타나는 현상인 경우가 많다.

만약 직전 고점의 거래량이 개미가 물린 물량이 아니라 세력이 매집한 물량을 의미한다면 직전 고점을 돌파하게 되는 것이지 밀리지 않을 것이기 때문이다.

5일선 파동에서 쌍봉이 나타나면 20일선과 같이 보다 큰 파동이 꺾이기 시작한다.
개미에게는 5일선 쌍봉이 마지막 매도 시점을 의미하는 수가 많다.
아무리 강한 종목이라도 5일선 쌍봉이 나타나면 하락의 공포를 느끼고 일단 매도하는 것이 좋다.
예시한 차트는 2002년 상반기의 삼성증권 일봉 차트이다.

2001년 10월부터 강하게 상승한 삼성증권은 2002년 초에 조정을 받고 2월 중순 다시 상승을 하지만
4월 중순에 5일선에서 쌍봉(A점)이 나타난 다음 폭락하고 과대 폭락에 따른 기술적 반등이 나왔지만
이차로 5일선 쌍봉(B점)이 나타난 다음 다시 하락한다.

5일선 파동을 매매 신호로 활용하는 경우 단점은 5일선은 서서히 하향 전환되므로
하루 주가가 5일선 아래로 내려갔다고 하여 바로 5일선이 하향 전환되지 않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다.
특히 5일선이 상승세에 있을 때에는 일봉 파동의 고점과 저점이 낮아지거나 30분봉 파동에서
파동의 쌍봉이나 3봉이 나타나기 전에는 5일선이 하향 전환되지 않는 경우가 많다.
따라서 5일선 쌍봉 매도법과 관련하여 한 가지 더 알아두어야 할 고수 기법이 있다.
이동평균선은 강하게 돌파하면 하락 전환한다는 점이다. 이동평균선은 주가의 평균값이므로
주가가 급변하면 5일 이동평균값이 감소하게 된다.

예시 차트에서 A점과 B점에서 주가가 5일선을 장대 음봉으로 하향 돌파하는 모습에서 5일선의 하향 전환을 예상할 수 있다.
예시 차트에서 보는 바와 같이 5일선 쌍봉이 처음으로 나타나면 대개 마지막 매도 시점인 경우가 많다.
문제는 5일선 쌍봉이 나타나면 많은 경우에 저점 매수하라는 전문가나 증권사의 투자 의견이 잇달아 나온다는 점이다.
개미는 이런 경우 파동을 믿고 매도하여야 하는 것이지 매수하지 말라.
세력의 잔량 처분을 위한 마케팅이 극성을 부리는 것에 현혹되지 말아야 한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Total 31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설문조사

주식 투자금액은?


그누보드5